본문 바로가기
Column

아름다우면서 위험한 첫사랑! 뮤지컬 <붉은 정원> 연습 현장

CJ문화재단 스테이지업 기획공연이 확정됐습니다. 이반 투르게네프의 ‘첫사랑’을 원작으로 한 뮤지컬 <붉은 정원>인데요. 배우와 창작진이 구슬땀을 흘리며 연습하는 현장을 찾았습니다. 세 남녀의 가슴 절절한 첫사랑을 이야기를 만날 수 있는 CJ아지트 대학로에서 그들의 이야기를 엿볼 수 있었죠. 6월 29일 첫 공연을 앞둔 뮤지컬 <붉은 정원> 연습 현장을 지금 소개합니다.

원작소설 ‘첫사랑’이 뮤지컬로 탄생하다! CJ아지트 대학로

붉은정원 연습현장1

CJ문화재단은 스테이지업을 통해 대중문화 분야의 인재를 발굴, 육성하고 콘텐츠 개발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뮤지컬 <붉은 정원>은 2017 스테이지업의 최우수 선정 뮤지컬인데요. 러시아 3대 문호 이반 투르게네프의 ‘첫사랑’을 원작으로 하고 있죠. 아름답고 고혹적인 뮤지컬로 탄생했습니다.

붉은 정원 연습현장2

6월 29일 첫 공연을 앞두고 배우와 창작진이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 현장을 방문했는데요. 더블 캐스팅된 배우들의 치열한 연습 장면을 엿볼 수 있었습니다. 배우들의 열정과 창작자들의 노력이 작품의 완성도를 높여줍니다.

붉은 정원 연습현장3

먼저, 뮤지컬 <붉은 정원>은 정은비 작가와 김드리 작곡가의 작품입니다. 첫사랑을 통해 성장하는 세 사람의 이야기를 섬세한 심리묘사가 돋보이는 대사와 드라마, 그리고 클래식하면서도 세련된 음악들로 표현했는데요. 사랑에 대한 감정을 밀도 있게 담아내 관객들의 기대감을 높였습니다.

붉은 정원 연습현장4

연습 현장에서 가장 먼저 만난 배우는 빅토르 역의 정상윤, 에녹 배우와 지나 역의 이정화, 김금나 배우입니다. 빅토르와 지나의 탱고 장면이 펼쳐졌는데요. 연습 중간중간 배우들이 이야기를 나누며 스텝과 호흡을 맞추고 있었습니다. 그들의 치열한 고민이 작품의 디테일을 살리고 아름다운 작품으로 탄생하겠죠?

붉은 정원 연습현장5

배우 에녹과 김금나의 환상 호흡이 빛을 발하는 순간입니다. 빅토르와 지나의 설레는 감정이 손을 맞대고 탱고를 추는 모습에서 전해지는데요. 한 스텝 한 스텝 진지하게 연습해 멋진 몸짓으로 완성합니다.

붉은 정원 연습 현장6

정상윤 배우와 이정화 배우의 케미도 돋보입니다. 지난 리딩 공연에서 합을 맞췄던 배우들이라 더욱 빠르게 빅토르와 지나로 몰입할 수 있었는데요. 두 배우가 선보이는 빅토르와 지나의 애틋한 감정선이 관객들에게도 고스란히 전해지기를 기대해 봅니다.

뮤지컬 <붉은 정원> 연습 현장에서 만난 배우들의 모습이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높여줍니다. 등장인물의 생생한 캐릭터를 각 배우들의 연기에서도 엿볼 수 있는데요. 여섯 배우가 선보이는 아름다운 넘버 역시 놓칠 수 없습니다.

붉은 정원 연습현장 7

안무 연습 후 함께 모여 합창 연습이 진행됐습니다. 아름다운 선율이 완성될 때까지 끊임없는 연습이 이어졌는데요. 작품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한 배우들의 피나는 연습에 박수가 절로 나오기도 했습니다. 빅토르, 지나, 이반 세 명의 화음이 아름답게 어우러져 멋진 넘버를 들을 수 있었죠. 본 공연에서 어떤 무대가 펼쳐질지 벌써 궁금해집니다.

붉은 정원 연습현장 8

뮤지컬 <붉은 정원>은 6월 29일 첫 공연을 앞두고 있습니다. CJ아지트 대학로에서 7월 29일까지 한 달간 펼쳐지는데요. 창작 뮤지컬의 첫 시작을 함께 응원해 줄 관객 여러분들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첫사랑의 매력으로 빠져들 수 있는 뮤지컬 <붉은 정원>으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뮤지컬 <붉은 정원>
일시: 2018년 6월 29일(금)~7월 29일(일)
장소: CJ아지트 대학로

예매하기: https://www.cjazit.org/cjazit/book/view/47

챗봇 열기